서산시 축구로 세대 간 우정의 금자탑 세우다!

제1회 서산시체육회장기 2060 축구대회 성료
기사입력 2019.10.21 12:23 조회수 17
댓글 0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URL 복사하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제1회 서산시체육회장기 2060  축구대회’가 지난 19일부터 20일까지 이틀간 서산종합운동장 및 보조경기장에서  서산시 2개부 13개팀 300여 명의 선수들이 참여한 가운데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서산시체육회에서 주최하고  서산시축구협회(회장 김창덕)에서 주관하는 이번 축구대회는 서산시 승격  30주년을 기념하여 처음으로 개최되는 대회로 더욱  의미가 있다.  300여 명의 선수들은  첫 우승트로피에 클럽 이름을 새기기 위해 어느 때보다 더 열성적으로 경기에 임하는 모습을 보여줬다.  

‘2060  축구대회’는 다른 대회에 활발한 참여가 가능한  30대와 40대를 제외하고 20대와 50·60대 축구동호인들에게 더 많은 출전 기회를 주기  위해 만든 대회이다.  20대는 연생별로 나누기  때문에 더 치열히 경기를 치렀고,  50·60대는 클럽별로  화합을 다지는 경기가 되었다.

20대부 160명과 50·60대부 140명의 선수들이 참여하는 경기는 크게 클럽부와  연령부로 치러졌다.  50·60대 클럽부  경기는 첫날 예선과 본선으로 1위가 결정됐으며,  20대 연령부 경기는  첫날 리그예선전을 거치고 둘째날 8강전부터는 토너먼트 방식으로  진행됐다.

대회결과 50·60대 클럽부에서는 하나축구회가  우승을,  우리FC가 준우승,  서령축구회와 일심축구회가  공동3위를 차지했으며,  20대 연령부에서는  93년생이 우승을,  95년생이  준우승,  91년생과  94년생이 공동3위를 차지했다.

대회에 참가한 한 선수는 “날씨가 선선해서 뛰기에 좋았고 서산종합운동장의  천연 잔디도 잘 관리되어 있어 안전하고 즐겁게 경기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매년 대회에 참가하고  싶다”고 말했다.

시 체육회 관계자는 “이번 대회를 통해 마음껏 기량을 발휘하고 동호인  간 우정과 화합을 다지는 시간 보내시길 바란다”며 “첫 대회를 시작으로 매년 2060  축구대회에 축구동호인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서산시는 체육 동호인들의  참여를 활성화하고 대관의 효율성을 높이기 위하여 금년 9억 원을 투자하여 보조 구장을 인조 잔디로  교체하였다.

 

[이주희 기자 sbc789@daum.net]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URL 복사하기
<저작권자ⓒ서산방송 & sbc789.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